청년기업 프리버, 부평구에 아동양말 3천 켤레 전달

by 정재환 기자

최근 29일 청년기업 프리버는 부평구에 아동양말 3천 켤레를 전달했다.

프리버는 삼산동에 소재한 웹·앱 사용자 맞춤 제작업체다. 프리버는 지난 2월부터 3회에 걸쳐 의류정리함과 욕실선반 등 생활용품 804개와 손소독제 1천 개 및 핸드크림 300세트, 손거울 80개를 기탁한 바 있다.

강현명 프리버 대표는 “어려운 경제상황으로 더욱 힘든 겨울을 보낼 취약계층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라는 마음으로 기부하게 됐다”며 “작은 정성이 전달돼 지역의 어려운 이웃들 모두 따뜻한 겨울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About THE BUPYEONG POST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