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경오 ‘착한낙지’ 대표…신임 인천 부평구소상공인연합회장에

by 정재환 기자

제5기 인천 부평구 소상공인연합회장에 김경오(67) ‘착한낙지’ 대표가 취임했다.

최근 17일 부평구 소상공인연합회는  부평구청 7층 대회의실에서 발대식을 열어 김 회장을 추대했다.

김 회장은 취임식에서 “소상공인의 경영상 애로사항 등을 관계기관에 잘 전달하고 반영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며 “특히 소상공인 사업장에 도움을 드리는 동시에 경영에 필요한 다양한 교육·정보를 제공하고, 부평구 골목상권 특화사업을 통해 전체적으로 경쟁력이 향상되게끔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취임한 김 회장의 임기는 3년이다. 직전 부평구 소상공인연압회장이었던 황규훈 회장은 지난 2월 인천시소상공인연합회장으로 취임했다.

김 회장은 부평의 유명 프랜차이즈 업체인 ‘착한낙지’의 대표다

소상공인연합회는 전국 소상공인의 권익 대변을 위해 소상공인 지원법에 의해 설립된 경제단체이며 인천지역에는 10개의 기초지역연합회가 있다.

부평구 소상공인연합회에는 300여 명의 회원이 가입돼 있다.

About THE BUPYEONG POST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