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평구, ‘도움이 필요한 어려운 이웃, 함께 찾아주세요’ 캠페인 진행

by 정재환 기자

17일 부평구(구청장 차준택)는 청천천 산책로 일대에서 사회적 고립 및 고독사 예방을 위한 ‘도움이 필요한 어려운 이웃, 함께 찾아주세요’ 캠페인을 진행했다.

구 지역사회보장협의체 관계자 등이 참여한 이날 캠페인은 민관이 함께 지역 주민들에게 사회적 고립과 고독사에 대한 관심을 높이고, 어려운 이웃을 함께 발굴하고 도와주자는 취지로 마련됐다.

참여자들은 고독사 예방을 위한 홍보 물품과 책자를 나눠주며 위기가구 신고포상 제도에 대해 홍보했다. 또 고독사 위험군을 비롯한 도움이 필요한 위기가구를 발견한 경우 즉시 신고가 가능한 카카오톡 채널 ‘부평복지사각지대’ 등도 같이 알렸다.

구는 발굴된 위기가구에 대해 긴급복지, 기초생활보장제도, 민간자원 등을 적극적으로 연계하고, 복합적인 문제를 지닌 가구의 경우 사례관리 대상자로 선정하여 지속해서 관리 할 계획이다.

구 관계자는 “우리 주변의 고독사를 예방하고 사회적 고립가구를 발굴하기 위해서는 지역을 잘 아는 주민들의 관심과 참여가 필요하다” 며 “앞으로도 지속적인 관심과 협조 부탁드리고, 고독사 예방 및 극복을 위해 구에서도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구에서는 사회적 고립가구 발굴과 고독사 예방을 위해 50~64세 중장년 1인 가구 전수조사 실시, AI를 활용한 비대면 안부확인 등 다양한 고독사 예방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About THE BUPYEONG POST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