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사] 김영환 인천일보 대표이사 재선임

by 정재환 기자

최근 25일 인천일보사는 임시 주주총회 및 이사회를 열고 제 15대 대표이사 사장으로 김영환(66 현 대표이사를 재선임했다고 밝혔다.

김 대표이사는 26일부터 3년 간의 새로운 임기를 시작한다.

그는 1982년 경인일보 공채 2기로 언론계에 입문한 뒤 1988년 한겨레신문 창간 멤버로 참여해 2017년 한겨레신문에서 정년퇴임 했다.

그는 2019년 2월 인천일보 대표이사 취임 직후 디지털 퍼스트와 지역밀착 저널리즘을 주창하며 인천일보의 제 2 도약을 이끌었다.

취임식은 코로나19 상황을 감안해 내달 2일 오전 9시 인천일보사 4층 대회의실에서 주요 간부들이 참석한 가운데 간소하게 열릴 예정이다.

About THE BUPYEONG POST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