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1/16 12:33:10 오후

시 소통협력관, 부고 문자 서비스 예산 6억원 책정?

by 이장열 편집인

인천시 소통협력관이 2021년도 부고 문자 서비스 예산 6억원을 새롭게 편성해서 논란이 일고 있다.

24일 열린 인천시의회 기획행정위원회는 시 소통협력관 2021년도 사업예산안 부고 문자 서비스 6억원을 심의 검토하여 원안대로 가결했다.

시 소통협력관이 내년부터 어르신 부고를 문자 서비스로 알리는 명목으로 6억원을 증액해서 예산안을 시의회에 요청했다.

이에 대해서 조성혜 의원은  “예산이 많이 늘었다. 부고 알림 서비스 취지는 좋은데 형평성 문제가 제기될 것이다. 사업시행 시 기준이나 방식에서 민원의 소지가 있을 수 있다”며  사업 시행의 부작용을 지적했다.

시 소통협력관은 “유명인들 뿐 만 아니라 이 시대를 이끌어온 평범한 분들을 위한 것이다”며 예산을 세웠다고 덧붙였다.

인천 시민 부고 알림을 인천시가 예산을 세워서 할 사업은 아닌데도 이런 사업을 구상한 시 소통협력관이 사업 추진에서 가장 중요한 근거로 삼아야 할 공적 의무를 저버리고 있는 것은 아닌가 하는 우려를 낳고 있다.

About THE BUPYEONG POST

한두마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