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8/17 3:18:59 오전

[社告] 2022년 새해 인사 올립니다.

2021년 한 해 동안 격려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2022년 한 해도 부평포스트는 뛰겠습니다.

늘 격려와 응원 부탁드립니다.

감사합니다.

2022. 1. 1.

‘부평 지역 유일한 언론’

부평포스트

발행인 이장열 올림.

About THE BUPYEONG POST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