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의회, 정책지원관 9명 최초 임용

by 이장열 편집인

인천시의회(의장 허식)가 의원들의 의정활동을 지원하기 위한 전문 인력 채용으로 정책지원 전문성 및 역량 강화를 기대하고 있다.

인천시의회는 5일 의장 접견실에서 정책지원관(일반임기제) 채용시험에 최종 합격한 9명에 대한 임용장을 교부했다.

이번 9명의 정책지원관 임용은 지방자치법 개정에 따라 시행된 정책지원 전문 인력에 대한 최초 임용이며, 인천시의회는 이날부터 9개 상임위원회에 배치돼 근무를 시작했다.

이들 정책지원관은 지방자치법 개정에 따라 지방의회 의원의 의정활동을 지원하기 위한 전문 인력으로, ▶조례 제·개정, 예산·결산심의 등 의회 의결사항 ▶행정사무 감사 및 조사 지원 ▶의정활동 관련 자료 수집·조사연구 등의 역할을 수행하게 된다.

정책지원관의 신분은 행정6급 임기제 공무원으로, 임용기간은 최초 임용 후 근무실적에 따라 5년 범위 내 연장 가능하다.

이날 허식 의장은 “이번 정책지원관 임용으로 의원들의 체계적이고 전문적인 의정활동 지원을 통해 우리 인천시의회의 정책역량이 강화될 것”이라며 “지방의회의 가장 큰 역할인 집행부에 대한 견제 및 감시활동과 의원들의 정책방향 제시에 최선을 다해 주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한편, 인천시의회는 의원정수 40명으로 구성돼 있으며, 2분의 1 범위에서 정채지원 전문 인력을 둘 수 있다는 지방자치법 규정에 따라 오는 2023년 말까지 11명의 정책지원관을 추가로 채용할 계획이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인천시의회 홈페이지를 참고하거나, 인천시의회 인사팀(☎032-440-6128)으로 문의하면 된다.

About THE BUPYEONG POST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