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1/17 9:19:28 오후

시, 종이 공예명장 이미자 대표 선정

by 이장열 편집인

인천시는 제6호 공예명장으로 이미자 한지생각 대표를 선정했다고 3일 밝혔다.

인천시 공예명장 선정은 지난 9월 공고를 시작으로 각 군․구에서 추천한 5명의 공예명장 신청을 접수하여, 대한민국 명장 및 지역 명장 등으로 구성된 분야별 전문가 10명의 심사위원들이 서면평가와 현장평가 및 면접을 거쳐 최종 1명을 공예명장으로 결정했다.

시는 2010년 3월 29일 공예문화산업 발전과 공예인의 사기진작을 위한 인천광역시 공예명장을 선정하고자‘인천광역시 공예명장 선정 및 운영에 관한 조례’를 제정한 후, 지금까지 다섯 명의 공예명장을 선정했고, 올해 여섯 번째 공예명장을 선정하게 됐다.

이번에 선정된 이미자 명장은 고2 학창시절 교내 박공예반 활동을 통해 공예를 처음 접했으며, 우연히 찾은 한지공방과의 인연을 계기로 한지 공예인의 길을 걷기 시작했다.

이후 실력을 더욱 발전시켜 1988년 김포에 공방을 차리고 사업 운영에 첫 발을 내딛은 후 현재는 인천 중구 소재 한지생각이닥(주)의 대표를 역임 중이며, 전통문양의 아름다움과 선조들의 슬기, 뛰어난 예술적 가치를 많은 이들에게 알리고자 전통을 바탕으로 현대인의 기호에 맞춘 독특한 디자인과 색감, 질감을 창조해 내는 등 지속적으로 창작활동에 매진하고 있다.

공예명장으로 선정되면 인천시 공예명장 칭호와 함께 명장증서 수여, 개발 장려금 지급, 국내외 전시회 참가 우선 선정 기회 제공 등이 지원된다.

인천시 홍준호 산업정책관은“인천시 공예문화산업의 발전과 이 분야에 종사하는 공예인의 자긍심을 고취하고, 전통공예 기술의 계승·발전을 위해 앞으로도 우수한 공예인을 적극 발굴해 공예명장을 선정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About THE BUPYEONG POST

한두마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