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정민의 정치어퍼컷] 김종필 무궁화장, 제정신인가

글쓴이: 이정민 정치부장

1

◉ 쿠데타 주역에게 무궁화장을 준다면 박정희, 전두환에게도 똑같이 나눠줘라!

문재인 대통령이 이끄는 촛불 정부가 지지율 반등에 제정신이 나가도 한참 나갔다.

개인적으론 문재인 대통령을 계속 지지했지만 이번만큼은 절대 지지를 보낼 수 없다.

정부는 92세의 천수를 누리고 이승을 떠난 김종필 쿠데타 주역에게 극진한 대접을 했다.

거기에 민간인으로선 최고의 훈장인 무궁화장까지 추서하며 민족영웅으로 떠받고 있다.

아무리 공은 공이고 사는 사라고 할지라도 5.16쿠데타 주역에게 훈장을 수여하다니.

아무리 공과가 분명이 나뉜다고 해도 국무총리했다고 친일파에게 훈장을 수여하다니.

문재인 정부가 정말 국민위에 군림하려는 건 아닌지 도통 모를 일이다.

지방선거 싹쓸이 압승에 지지율에 취해 저 홀로 취해 비틀거리는 건 아닌지 모를 일이다.

김종필은 군부독재를 뒷받침해준 전직 군인 출신으로 박정희의 책사 역할을 자처한 인물이다.

민주주의공화국인 대한민국을 탱크와 총칼로 앞세워 5.15군부쿠데타를 일으킨 장본인이다.

박정희 독재시대, 유신시대 시절엔 막강한 권력을 차지하며 친일대열에 앞장선 인물이다.

충청 지역주의를 앞세워 3김과 함께 대한민국 정치지형을 구태정치로 이끈 장본인이다.

초대 중앙정보부장을 역임하며 민주주의와 자유 인권을 압살한 천하의 패륜 정치인이다.

살인마 전두환의 선배이자, 독재자 박정희의 오른팔인 김종필이 왜 훈장을 받아야 하는가.

대한민국의 자랑찬 역사를 짓밟고 민주주의를 훼손한 김종필이 왜 훈장을 받아야 하는가.

황교익 선생의 지적처럼, 김종필은 그냥 민간인 신분으로 가족장을 치르게 놔뒀어야 했다.

추모분위기는커녕 역사의 단죄자로 길이길이 김종필의 과거사의 진실을 밝혔어야 했다.

청와대, 여야 정치권이 앞장서 대대적인 추모분위기를 이끄는 게 심히 역겹고 더러울 따름.

더 이상 대한민국 촛불 민주주의를 훼손하지 말고 문재인의 청와대는 가만히 있으라!!!

>사실 박정희와 김종필의 후배라고 할 수 있는 전두환이 집권했을 때도

>얼마나 많은 부정 축재를 했기에 김종필의 뒤를 다 털어가지고

>부정축재가 한 200억이었나요. 넘었죠.(현재가치 수천억원)

>그 돈을 부정 축재하고 했던 그게 국가를 위해서 총을 들고 나선 그런 사람

>자기 일신상의 욕심으로 정치를 한 사람이지.

>그 정도의 사람한테 어떻게 국가가 훈장을 수여할 수 있습니까

>훈장도 나눠먹기 합니까.

About THE BUPYEONG POST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